活版印刷의 原理 그림

活版印刷(활판인쇄)文字(문자)陽刻(양각)으로 새겨진 活字(활자)들을 配列(배열)하여 活版(활판)을 만들고 잉크가 묻은 活版(활판)에 종이를 눌러서 찍는 볼록版印刷(판인쇄) 方式(방식)이다.

歷史(역사)[편집]

金屬活字(금속활자) 自體(자체)北宋(북송)이나 高麗(고려)時代(시대)부터 開發(개발)되어 쓰이고 있었지만, 近代的(근대적)活版印刷術(활판인쇄술)始初(시초)요하네스 구텐베르크葡萄酒(포도주) 壓搾機(압착기)基盤(기반)으로 한 印刷機(인쇄기)使用(사용)하여 聖書(성서)大量(대량)으로 印刷(인쇄)한 것으로 여겨진다.

特徵(특징)[편집]

西洋(서양)에서는 라틴文字(문자)()가 적고 單純(단순)하다는 長點(장점) ()으로 라이노타입 같은게 나와서 産業革命(산업혁명)때부터 使用(사용)되었지만 CJK로 일컬어지는 漢字文化圈(한자문화권) 國家(국가)들에서는 活版印刷(활판인쇄)踪迹(종적)을 감춘 1990年代(년대)까지도 數千字(수천자)活字(활자) ()에서 活字(활자)一一(일일)히 뽑아내야 하는 文選作業(문선작업)을 거쳤다. 熟練(숙련)文選工(문선공)이 2~3()에 한()를 뽑을 수 있다 해도 字板(자판)을 쳐서 ()半自動(반자동)으로 만들어주는 라이노타입에 ()해서는 매우 느리고 非效率的(비효율적)이었으며, 70年代(년대)부터 寫眞植字(사진식자)오프셋印刷(인쇄)로 빠르게 넘어갈 수 있는 理由(이유)로서도 作用(작용)했다.

過程(과정)[편집]

活版印刷(활판인쇄)工程(공정)은 크게 鑄造(주조)-文選(문선)-組版(조판)-印刷(인쇄)로 나뉜다.

鑄造(주조)[편집]

金屬(금속)을 녹여서 鑄造(주조)하여 活字(활자)를 만드는 段階(단계). 活字(활자)原料(원료)로는 녹는()이 낮은 으로 만든 鉛活字(연활자)()使用(사용)되었다.

文選(문선)[편집]

採字(채자)라도도 한다. 鑄造(주조)活字(활자)頻度順(빈도순)으로 整理(정리)活字(활자)선반에서 原稿(원고)를 보고 必要(필요)한 글()를 꺼내 文選箱子(문선상자)에 담는 過程(과정)이다.

組版(조판)[편집]

完成된 活版

植字(식자)라고도 부른다. 文選工(문선공)에게 건내받은 文選箱子(문선상자)에서 活字(활자)順序(순서)대로 꺼내 編輯者(편집자)가 글()크기나 餘白等(여백등)指定(지정)해놓은 原稿(원고)에 알맞게 活字(활자)配列(배열)·配置(배치)한다. 完成(완성)()은 끈으로 단단히 묶거나 콰인(Quoin)으로 체이스(Chase) 안쪽에 固定(고정)한다.

印刷(인쇄)[편집]

本格的(본격적)大量印刷(대량인쇄)에 들어가기 ()手動印刷機(수동인쇄기)少量(소량)試驗印刷(시험인쇄)를 하여 編輯者(편집자)敎正(교정)을 받고 ()修正(수정)하기를 反復(반복)한다. ()最終本(최종본)確定(확정)되면 自動印刷機(자동인쇄기)大量印刷(대량인쇄)에 들어간다.

活字(활자)硬度(경도)가 낮아 몇千番(천번) 印刷(인쇄)만으로 磨耗(마모)되기 때문에 그 以上(이상)으로 많이 印刷(인쇄)境遇(경우)에는 종이나 펄프를 여러() 겹쳐 活版(활판)에 눌러찍는 紙型(지형)을 만든다. 完成(완성)紙型(지형)은 글()左右(좌우)가 올바르게 陰刻(음각)되어 있는 形態(형태)이며, 이걸 거푸집에 넣고 납물을 부으면 문서 全體(전체)가 통으로 되어 있는 鉛版(연판)이 만들어진다. 이 鉛版(연판) 亦是(역시) 磨耗(마모)가 잘 되지만, 原來(원래)活版(활판)紙型(지형)은 남아 있으므로 다 쓴 鉛版(연판)은 녹여서 再活用(재활용)하면 한 ()을 훨씬 많이 印刷(인쇄)할 수 있다.

關聯文書(관련문서)[편집]